• UPDATE : 2018.4.26 목 11:00

우리나라 블록체인 관련 특허출원, 전 세계 8% 불과...금융사 '0건'

이희수 기자lheesoo@whitepaper.co.krl승인2018.03.21 15:23:4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21일 특허청에 따르면 지난 2007년부터 올해 1월말까지 우리나라에서 99건의 블록체인 관련 특허가 출원돼 지식재산 선진 5개국(IP5) 중 8%를 차지했다. (자료=특허청)

[화이트페이퍼=이희수 기자] 전 세계적으로 블록체인 관련 특허출원이 급증하는 가운데 우리나라의 점유율은 8%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21일 특허청에 따르면 지난 2007년부터 올해 1월말까지 한국과 미국, 일본, 중국, 유럽 등 지식재산 선진 5개국(IP5)에 출원된 블록체인 관련 특허출원은 총 1248건이다.

블록체인 기술에 관한 연도별 특허출원 건수는 지난 2009년 9건에서 2013년 27건으로 세 배 증가한 데 이어 2014년(98건), 2015년(258건), 2016년(594건)에도 급증세를 보였다.

특히 미국과 중국은 지난 2007년부터 올해 1월말까지 출원된 특허건수가 각각 497건, 472건으로 세계 출원건수(1248건)의 78%를 차지했다. 중국은 지난 2016년 이후 연간 특허출원 건수에서 미국을 추월해 1위로 올라섰다.

같은 기간 우리나라는 99건의 특허가 출원돼 8%의 점유율을 기록했다. 유럽(73건)과 일본(36건)이 뒤를 이었다.

주체별로는 전 세계 블록체인 관련 특허출원 중 81%를 기업이 주도하고 있고, 미국의 경우 은행 등 금융기업에 의한 특허출원도 활발한 것으로 파악됐다.

▲ 우리나라의 블록체인 기술 활용이 암호화폐 거래 분야에 집중된 것으로 파악됐다. (자료=특허청)

우리나라는 대기업에 비해 벤처기업 등 중소기업의 출원 비중이 66.7%로 높았다. 금융사에 의한 특허출원은 아직까지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특허청 관계자는 “우리나라의 암호화폐 거래 분야 비중이 높은 점을 감안할 때 미국·중국처럼 블록체인 기반 서비스 분야의 R&D 투자를 확대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어 “국내 블록체인 분야는 기술개발 초기에 있어 지금이 핵심·표준 특허를 선점할 수 있는 적기”라며, “IP5의 특허 빅데이터 분석을 기반으로 R&D 전략을 수립하는 등 특허전략 컨설팅 사업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이희수 기자  heesoo@whitepaper.co.kr
<저작권자 © 화이트페이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희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화이트페이퍼 150-886 서울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6길 33, 1212호 (여의도동, 맨하탄빌딩)  |  Tel 02-323-1905  |  Fax 02-6007-1812
제호 : 화이트페이퍼  |   등록번호 : 서울 아03165  |  등록(발행)일자 : 2014년 5월 22일
대표 : 장윤영  |  발행인·.편집인 : 임정섭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박경화
Copyright © 2005 - 2018 화이트페이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hite@whitepape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