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 작년 글로벌 車 판매 1위...3년 연속 왕좌 사수
폭스바겐, 작년 글로벌 車 판매 1위...3년 연속 왕좌 사수
  • 김예솔 기자
  • 승인 2019.01.30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독일 자동차업체 폴크스바겐이 라이벌 일본 도요타를 따돌리고 자동차 글로벌 판매량에서 왕좌를 지켰다. (사진=연합뉴스)
지난해 폭스바겐이 라이벌 일본 도요타를 따돌리고 자동차 글로벌 판매량에서 왕좌를 지켰다. (사진=연합뉴스)

[화이트페이퍼=김예솔 기자] 작년 한해 독일 자동차업체 폭스바겐이 자동차 글로벌 판매량에서 1위 자리를 수성했다.

30일 업계에 따르면 지난해 폭스바겐의 자동차 출하량은 1083만대로, 자동차 판매량 1위를 기록했다. 이는 전년 대비 0.9% 증가한 것으로 폭스바겐 자체 출하량 가운데 최고 기록이다.

이로써 폭스바겐은 지난 2016년 도요타를 제친 후 3년 연속 글로벌 자동차 판매량 1위 자리를 지켰다. 유력 1위 후보였던 도요타의 작년 자동차 출하량은 1059만대로 전년 대비 2% 상승했으나, 올해에도 2위에 머물렀다.

폭스바겐의 판매량은 북미에서 2.0% 감소했으나, 남미 판매량이 13.1%로 큰 폭으로 증가했으며, 유럽(1.2%)과 아시아태평양(0.9%)에서도 모두 증가세를 보였다.

폭스바겐은 중국의 경제적 불확실성과 유럽의 강화된 배출가스규제법이 지난해 자동차 판매의 리스크로 작용했지만, 성공적인 제품으로 이를 상쇄했다고 자평했다.

지난해 폭스바겐이 신형 아우디Q3, T-크로스 크로스오버(다목적차량) 등 신차 판매에 집중한 것이 성공 요인이라고 블룸버그 통신은 분석했다.

폭스바겐그룹 영업부문 총책임자 크리스티안 달하임은 "특히 작년 하반기는 모든 것들이 우리에게 쉽지 않았다"면서 "올해도 우리 사업은 똑같이 강한 역풍을 직면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