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ADT캡스·이노뎁과 '5GX 산업용 드론' 사업 진출
SKT, ·ADT캡스·이노뎁과 '5GX 산업용 드론' 사업 진출
  • 김예솔 기자
  • 승인 2020.03.19 12: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텔레콤과 ADT캡스, 이노뎁 등 3사는 지난 18일 5G 산업용 드론 사업화를 위한 협약식을 영상통화로 진행했다고 밝혔다. (사진=SK텔레콤)
SK텔레콤과 ADT캡스, 이노뎁 등 3사는 지난 18일 5G 산업용 드론 사업화를 위한 협약식을 영상통화로 진행했다고 밝혔다. (사진=SK텔레콤)

[화이트페이퍼=김예솔 기자] SK텔레콤이 국내 5G 드론 산업 활성화에 나섰다.

SK텔레콤은 ADT캡스, 이노뎁과 함께 18일 '5GX 드론 솔루션의 개발 및 사업화'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들 기업은 이번 협약을 통해 각사가 보유한 기술을 결합하고, '5GX 산업용 드론' 서비스를 개발할 예정이다.

SK텔레콤은 기존 5GX 드론 관제 시스템을 고도화하고, 5G 통신망을 기반으로 영상을 전송하는 기술인 'SRT(Secure Reliable Transport)'와 지능형 영상 분석 엔진인 'VA(Video Analytics)' 기술을 제공한다.

이노뎁은 SK텔레콤의 'SRT'와 'VA' 기술을 시스템화하고, 5GX 드론의 영상 데이터와 센서 데이터를 분석하는 플랫폼을 구축한다. 또 드론 서비스를 상용화할 때 서비스의 유지·보수 등 사업 협력 업무를 담당한다.

ADT캡스는 5GX 드론과 ADT캡스의 통합 관제 플랫폼 및 출동 인프라를 활용, 보안 및 제휴사업 서비스의 공동 기획과 컨설팅, 구축, 유지, 보수 등의 업무를 맡는다.

아울러, SK텔레콤과 ADT캡스, 이노뎁은 LTE 등 기존 네트워크를 활용하는 드론 솔루션을 연내 출시한 후 5G망 확대 등에 맞춰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

박진효 ADT캡스 대표 겸 SK텔레콤 보안사업부장은 "드론 사업이 성공하려면 뛰어난 기술력을 갖춘 전문기업들의 협업이 필수”라며 “3사의 보유 역량을 결집해 국내 드론 산업을 활성화 시키고 시장을 선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