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손보험금 무인단말기로 자동 청구... KB손보, ‘키오스크 시스템’ 운영
실손보험금 무인단말기로 자동 청구... KB손보, ‘키오스크 시스템’ 운영
  • 박재찬 기자
  • 승인 2019.02.11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손해보험은 ​​11일 오전,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KT 광화문 사옥에서 고객들의 간편한 실손보험금 청구 서비스 개발을 위해KT및 엔에스스마트와 3자 간 업무제휴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KB손해보험)

[화이트페이퍼=박재찬 기자] 앞으로는 실손의료보험금을 병원에서 무인단말기로 자동 청구할 수 있게 됐다.

KB손해보험은 이달부터 병원에 설치된 터치스크린 방식의 키오스크(무인단말기)로 실손의료보험금을 자동 청구하는 시스템을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우선 분당서울대병원과 동탄성심병원에 설치된 키오스크를 통해 진료비를 결제하면서 보험금도 함께 청구할 수 있도록 했다. 또 다음달부터 KT와 함께 시스템을 개발, 창구나 키오스크에서 진료비를 결제하는 즉시 키오스크의 ‘보험금 청구’를 누르면 관련 정보가 전자문서(EDI) 형태로 KB손보에 자동 전송된다.

KB손보 관계자는 “병원에서 EDI 형태로 보험사에 전송되는 시스템은 업계 최초로 도입되는 방식”이라며 “팩스나 사진 등 기존의 보험금 청구 방식보다 시간이 단축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 시스템은 아주대병원을 시작으로 도입돼 주요 종합병원들로 확대할 계획이다. KB손보는 이와 별도로 레몬헬스케어의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진료비 결제 즉시 보험금이 청구되는 서비스를 신촌·강남 세브란스병원, 국립암센터, 전국 6개 성모병원에서 운영 중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