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이 다이어트의 적?… 英 연구진, "알코올, 식탐 유발한다"
술이 다이어트의 적?… 英 연구진, "알코올, 식탐 유발한다"
  • 한상현 기자
  • 승인 2017.01.11 1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술이 식탐을 유발시킨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사진출처=픽사베이)

[화이트페이퍼=한상현 기자] 술이 식탐을 유발해 과식을 유도한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영국 프랜시스크릭연구소, 유니버시티칼리지런던(UCL), 킹스칼리지런던 등이 참여한 연구진은 쥐 실험을 통해 술이 과식을 부르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11일 밝혔다.

연구진은 쥐에게 3일은 저녁마다 알코올을 주사하고 3일은 그냥 두는 이른바 `‘주말 폭음 실험`을 반복한 결과 쥐가 알코올을 맞았을 때 먹이를 더 많이 먹는다는 사실을 확인했다.

암컷 쥐의 경우 평소 먹는 양의 20%, 수컷 쥐는 15% 정도 섭취량이 증가했다.

연구진은 쥐의 식욕이 늘어난 원인을 쥐의 뇌에서 찾았다. 알코올 주사를 맞은 쥐는 뇌의 시상하부에서 먹는 행동을 조절하는 신경세포인 `AgRP 뉴런`이 활성화됐다. 이 뉴런은 쥐나 사람이 굶었을 때 활성화돼 심각한 허기를 유발하고 먹이나 음식을 찾도록 명령한다.

음식을 먹으면 뇌에서 식욕 신호가 억제된다고 알려졌지만 술은 오히려 식탐을 유발하는 역할을 한다는 것이다.

연구 결과는 현지시간으로 10일 국제학술지 네이처 커뮤니케이션즈(Nature Communications) 10일에 실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6길 33, 1212호 (여의도동, 맨하탄빌딩)
  • 대표전화 : 02-323-1905
  • 팩스 : 02-6007-1812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경화
  • 법인명 : 주식회사 화이트페이퍼
  • 제호 : 화이트페이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65
  • 등록일 : 2014-05-22
  • 발행일 : 2014-05-22
  • 발행인 : 임정섭
  • 편집인 : 임정섭
  • 화이트페이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화이트페이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hite@whitepaper.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