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 중단된 주식영업 28일 재개...평생 수수료면제 제공
삼성증권, 중단된 주식영업 28일 재개...평생 수수료면제 제공
  • 이혜지 기자
  • 승인 2019.01.28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증권이 잠시 중단된 주식영업을 다시 시작하고 적극적인 마케팅에 나선다. (사진=삼성증권)
삼성증권이 잠시 중단된 주식영업을 다시 시작하고 적극적인 마케팅에 나선다. (사진=삼성증권)

[화이트페이퍼=이혜지 기자] 삼성증권이 잠시 중단된 주식영업을 다시 시작하고 적극적인 마케팅에 나선다. 

28일 삼성증권은 “지난 26일자로 작년 배당사고와 관련해 받았던 신규주식영업 정지 6개월의 제재가 종료됐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삼성증권은 오는 3월 말까지 삼성증권 신규고객 및 휴면고객을 대상으로 비대면으로 계좌를 개설하면 온라인 국내주식 수수료를 평생 면제해주는 '영원히 0원' 캠페인을 진행한다. 이를 위해 삼성증권은 배우 유인나 씨를 모델로 적극적인 마케팅에 나선다.

평생 수수료를 면제해주는 종목은 코스피, 코스닥을 포함한 국내 주식과 ETN/ETF, K-OTC, KONEX 등의 상장종목이다. ELW, 해외주식, 선물·옵션은 제외된다.

신규고객은 주민번호 기준 2019년 1월 27일 이전에는 삼성증권과 거래가 없다가 비대면 계좌개설로 삼성증권과 처음 거래를 시작한 고객을 의미한다. 휴면 고객은 2016년 1월부터 2018년 12월까지 최근 3년간 삼성증권과 국내 주식거래가 없었던 기존 고객 중, 2018년 12월 31일 기준 잔고 10만원 이하인 고객이다. 단 2016년 1월 1일부터 2019년 1월 26일까지의 신규고객은 제외된다. 

삼성증권은 온라인 기반의 자기주도형 투자자들을 위한 핀테크 서비스를 강화해 ‘디지털 자산관리’ 시장을 선점해 나갈 계획이다. 

권용수 삼성증권 디지털본부장은 “디지털 투자자의 경험이 차별화될 수 있도록 삼성증권의 자산관리 서비스를 온라인과 결합해 다양한 신개념 컨설팅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전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