터키·러시아와 미국간 분쟁에 원/달러 환율 11.7원 급등
터키·러시아와 미국간 분쟁에 원/달러 환율 11.7원 급등
  • 이희수 기자
  • 승인 2018.08.10 16: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신흥국들의 정치 불안이 확산되면서 원/달러 환율이 급등했다. (사진=연합뉴스)
10일 신흥국들의 정치 불안이 확산되면서 원/달러 환율이 급등했다. (사진=연합뉴스)

[화이트페이퍼=이희수 기자] 터키·러시아와 미국간의 분쟁이 확산되면서 원/달러 환율이 급등했다.

10일 서울 외환시장에서 원/달러 환율은 전일 대비 11.7원 오른 1,128.9원에 장을 마쳤다. 지난 615(14.6원 급등) 이후 최대 상승폭이다.

이날 원/달러 환율은 전날보다 6.8원 오른 1,124.0원에 거래를 시작한 뒤 오름세를 지속했다.

터키와 러시아에서 촉발된 정치 불안이 신흥국 투자 심리를 위축시키면서 이들 나라의 통화가치도 크게 하락했다.

미 국무부는 지난 8(현지시간) 러시아의 이중 스파이 독살 시도 사건을 러시아의 소행으로 결론짓고, 안보 관련 품목과 기술의 러시아 수출을 금지한다고 밝혔다. 이 소식에 러시아 루블화 가치는 20168월 이후 최저치로 떨어졌다.

터키는 미국이 이란산 에너지 수입을 지속하겠다는 입장을 밝히고, 자국민을 억류한 터키에 대해 제재를 시행하겠다고 발표하면서 리라화 가치가 5% 넘게 하락했다.

뉴질랜드도 통화 완화 기조를 2020년까지 유지한다는 정책 발표에 통화 가치가 약 2% 내렸다.

글로벌 위험 회피 심리가 퍼지면서 달러화 가치는 상승했다.

주요 6개국 통화 대비 미국 달러화의 가치를 나타내는 달러인덱스는 간밤 0.46% 올랐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6길 33, 1212호 (여의도동, 맨하탄빌딩)
  • 대표전화 : 02-323-1905
  • 팩스 : 02-6007-1812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경화
  • 법인명 : 주식회사 화이트페이퍼
  • 제호 : 화이트페이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65
  • 등록일 : 2014-05-22
  • 발행일 : 2014-05-22
  • 발행인 : 임정섭
  • 편집인 : 임정섭
  • 화이트페이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화이트페이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hite@whitepaper.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