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츤데레'·'어남류'·'어그로'?…올 한해 가장 많이 검색된 신조어들, 그 뜻은?
'츤데레'·'어남류'·'어그로'?…올 한해 가장 많이 검색된 신조어들, 그 뜻은?
  • 한상현 기자
  • 승인 2016.12.27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올 한 해 동안 사람들이 가장 궁금해한 신조어는 츤데레로 조사됐다. (사진출처=픽사베이)

[화이트페이퍼=한상현 기자] 올 한 해 동안 가장 주목받은 신조어는 '츤데레'로 조사됐다.

27일 네이버의 사전 서비스 공식 블로그에 따르면 올해 11월까지 네이버 모바일 국어사전에서 가장 많이 검색된 신조어는 ‘츤데레’인 것으로 집계됐다.

인터넷에서 유행한 이 단어는 새침하고 퉁명스러운 모습을 나타내는 일본어 의태어인 ‘츤츤’(つんつん)과 달라붙는 모습을 표현하는 ‘데레데레’(でれでれ)가 합쳐진 말이다. 즉, 겉으로는 쌀쌀맞아 보이지만 알고 보면 잘 챙겨주는 속정이 깊은 사람을 뜻한다. 일본 애니메이션이나 게임에서 주로 사용되던 말이었으나 최근에는 일상에서도 널리 쓰이고 있다.

인기 신조어 2위는 드라마 ‘응답하라 1988’로 비롯된 ‘어남류’였다. ‘어차피 남편은 류준열’의 줄임말이다. 극 중 성덕선(혜리)의 남편은 어차피 김정환(류준열)이라는 의미로 시청자들이 주로 사용했다.

3위에는 ‘어그로’가 올랐다. 이 단어는 눈길을 끌 만한 글이나 사진, 동영상 등을 올려서 온라인상에서 관심을 받는 것 또는 그런 행동을 뜻한다. 보통 부정적 의미가 내포돼 있다.

서로 궁금한 점을 묻고 답하는 지식인(iN)에서 유래한 단어도 인기를 끌었다. 놀이터에서 데려온 작은 새를 묻는 말에 ‘화질구지’라고 사진 상태를 지적한 단어가 그것이다. 화질이 좋지 않다는 의미의 구어체 답변을 질문자가 새 이름으로 받아들이면서 유머로 퍼져나갔다.

‘예전이나 지금이나 앞으로도 사랑해’라는 문장의 앞글자만 딴 ‘예지앞사’도 작년에 이어 상위권에 올랐다. 이 단어는 아이돌 그룹 비투비(BTOB)의 멤버 창섭이 먼저 쓴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올해 국어사전에서 많이 검색된 종합 인기 검색어 1위에는 ‘사과’가 올랐다. 단어는 ‘자기의 잘못 인정하고 용서를 빎’, ‘사과나무의 열매’ 등 여러 뜻으로 쓰였다. 작년과 비교해 새롭게 검색어 순위에 들어온 단어에는 ‘졸혼’(결혼을 졸업함), ‘헬조선’(지옥을 뜻하는 ‘헬’과 조선의 합성어), ‘농단’ 등이 포함돼 시대상을 엿볼 수 있었다.

네이버는 기존 사전에 등재되지 않았지만 일상에서 많이 쓰이는 신조어나 유행어 등을 이용자가 직접 등록하고 다른 이들과 공유할 수 있도록 ‘오픈 국어’를 운영하고 있다. 이를 통해 다양한 신조어들의 뜻을 빠르게 알아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6길 33, 1212호 (여의도동, 맨하탄빌딩)
  • 대표전화 : 02-323-1905
  • 팩스 : 02-6007-1812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경화
  • 법인명 : 주식회사 화이트페이퍼
  • 제호 : 화이트페이퍼
  • 등록번호 : 서울 아 03165
  • 등록일 : 2014-05-22
  • 발행일 : 2014-05-22
  • 발행인 : 임정섭
  • 편집인 : 임정섭
  • 화이트페이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화이트페이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hite@whitepaper.co.kr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