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쏘나타 연식변경 모델 ‘2023 쏘나타 센슈어스’ 출시
현대차, 쏘나타 연식변경 모델 ‘2023 쏘나타 센슈어스’ 출시
  • 최창민 기자
  • 승인 2022.07.19 08: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 트림에 '진동경고 스티어링 휠' 신규 적용
가솔린 2.0 2592만원부터
사진=현대자동차
'2023 쏘나타 센슈어스' 누끼컷 (사진=현대자동차)

[화이트페이퍼=최창민 기자] 현대자동차는 쏘나타의 연식변경 모델 ‘2023 쏘나타 센슈어스’를 출시했다고 19일 밝혔다.

2023 쏘나타 센슈어스는 전 트림에 ‘진동경고 스티어링 휠’이 신규 적용됐다. 고객 선호 트림에 지능형 안전 기술도 기본화됐다. 그랜저 등 현대차 상위 차급에 적용되던 진동경고 스티어링 휠은 ▲전방 차량과의 충돌 ▲차량의 차선 이탈 ▲후측방 충돌 위험 ▲운전자 주의 경고 시 스티어링 휠 진동을 통해 운전자에게 경고해주는 지능형 안전 기술이다.

고객이 가장 많이 선택하는 ‘프리미엄 플러스’ 트림에는 ▲전방 충돌방지 보조(자전거 탑승자·교차로 대향차) ▲고속도로 주행 보조(자동차 전용도로 지원) ▲내비게이션 기반 스마트 크루즈 컨트롤(안전구간·곡선로) 등 지능형 안전 기술을 기본화해 안전성과 편의성을 더욱 높였다.

인스퍼레이션 트림에는 고객 선호 편의사양인 ▲서라운드 뷰 모니터 ▲후측방 모니터를 기본화해 상품 경쟁력을 강화했다.

아울러 최상위 인스퍼레이션 트림 기반의 N 라인 디자인 에디션 트림에 쏘나타 N 라인 전용 ▲블랙 하이그로시 라디에이터 그릴 ▲리어 스포일러 ▲19인치 알로이 휠&피렐리 타이어 등을 적용해 고성능 이미지를 더했다.

2023 쏘나타 센슈어스 판매 가격은 개별소비세 3.5% 기준으로 가솔린 2.0 모델은 ▲모던 2592만원 ▲프리미엄 플러스 2864만원 ▲인스퍼레이션 3357만원 ▲N 라인 디자인 에디션 3500만원이다.

가솔린 1.6터보 모델은 ▲모던 2673만원 ▲프리미엄 플러스 2945만원 ▲인스퍼레이션 3439만원 ▲N 라인 디자인 에디션 3581만원이다.

쏘나타 2.0 LPi모델은 ▲모던 2655만원 ▲프리미엄 플러스 2927만원 ▲인스퍼레이션 3362만원이다. 단일 트림으로 운영되는 N 라인은 3633만원이다.

쏘나타 하이브리드는 하이브리드 세제 혜택과 개별소비세 3.5% 반영 기준으로 ▲모던 2946만원 ▲프리미엄 플러스 3205만원 ▲인스퍼레이션 3706만원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2023 쏘나타 센슈어스는 고객 선호사양을 기본화하고 스포티한 이미지를 강화해 이전 대비 한층 더 고급스러워졌다”며 “중형 세단 고객에게 진일보한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