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장 7영업일 만에 미국S&P500+10%프리미엄초단기옵션 ETF 순자산 600억 돌파
상장 7영업일 만에 미국S&P500+10%프리미엄초단기옵션 ETF 순자산 600억 돌파
  • 고수아 기자
  • 승인 2024.05.30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인 누적 순매수 규모 456억..."개인투자자 높은 관심"
사진=미래에셋자산운용

 

[화이트페이퍼=고수아 기자] 미래에셋자산운용은 ‘TIGER 미국S&P500+10%프리미엄초단기옵션 ETF(482730)’ 순자산이 600억원을 돌파했다고 30일 밝혔다. 

지난 21일 상장 이후 7영업일 만이다.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이달 29일 종가 기준 ‘TIGER 미국S&P500+10%프리미엄초단기옵션 ETF’ 순자산은 630억원이다.

미래에셋운용에 따르면 이 상품은 S&P500 지수에 투자하며 적정한 월배당 지급을 목표로 하는 월배당 커버드콜 ETF다. 일반적인 커버드콜 ETF와 달리 옵션 매도 비중을 평균 10% 수준으로 낮추고, S&P500 지수 상승 참여 비중을 높였다. 이를 통해 S&P500지수 수익률에 근접하면서도 동시에 매월 높은 수준의 배당을 추구한다.

개인투자자 관심도 높다는 평가다. 앞서 상장 당일 231억원의 개인투자자 자금이 몰려 국내 월배당 ETF의 역대 상장일 개인 순매수 1위에 올랐다. 이달 29일 기준 개인 누적 순매수 규모는 456억원이다.

같은 날 기준 기초지수의 일간 S&P500 지수 상승 참여율은 90% 이상(21일 93.1%, 24일 100%, 28일 90.9%)이다. 상승 참여율이란 지수가 하락한 날을 제외하고 일간 S&P500 지수 성과 대비 해당 ETF 기초 지수의 성과를 의미한다. 참여율이 높을수록 S&P 500 지수 투자에 근접한 수익률을 기대할 수 있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TIGER 미국S&P500+10%프리미엄초단기옵션 ETF’ 순자산 600억원 돌파를 기념해 고객 감사 이벤트를 진행한다. 5월 29일부터 6월 12일까지 해당 ETF를 매수한 후 인증한 고객들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기프티콘을 증정한다. 자세한 이벤트 내용은 TIGER ETF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미래에셋자산운용 전략ETF운용본부 김수명 선임매니저는 “만기가 짧은 옵션을 자주 매도하는 초단기옵션을 활용하면 옵션을 소량만 매도해도 높은 수준의 인컴 수익을 기대할 수 있다”며 “TIGER 미국S&P500+10%프리미엄초단기옵션 ETF는 옵션 매도 비중을 혁신적으로 줄여 S&P500 지수 상승에 최대한 투자하면서 높은 수준의 월배당금까지 원하는 투자자들에게 최적화된 상품”이라고 말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