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銀, 2024 LCK 스프링 챔피언 젠지팀 2억 시상
우리銀, 2024 LCK 스프링 챔피언 젠지팀 2억 시상
  • 고수아 기자
  • 승인 2024.04.15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결승전 이틀간 약 2만명 직관 '뜨거운 열기' 실감
조병규 은행장, "e스포츠 저변 확대에 기여할 것"
지난 14일 서울 올림픽공원 KSPO DOME에서 열린 ‘2024 LCK 스프링 스플릿’ 결승전에서 우리은행 조병규 은행장(왼쪽 세 번째)이 우승팀 젠지에 시상을 하고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지난 14일 서울 올림픽공원 KSPO DOME에서 열린 ‘2024 LCK 스프링 스플릿’ 결승전에서 우리은행 조병규 은행장(왼쪽 세 번째)이 우승팀 젠지에 시상을 하고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화이트페이퍼=고수아 기자] 우리은행(은행장 조병규)이 메인 스폰서로 참여한 2024 LCK 스프링 스플릿 결승전은 지난 14일 Gen.G(젠지)팀이 챔피언으로 등극하며 성황리에 마무리됐다고 15일 밝혔다. 

챔피언으로 등극한 젠지팀은 예선전부터 탁월한 개인기와 팀워크로 상대 팀을 완파했다. 우리은행 조병규 은행장은 결승전을 직접 관람하고 우승팀에게 우승 상금 2억원과 함께 우승 반지를 전달하며 축하 인사를 건넸다. 

지난 1월 개막한 2024 LCK 스프링 스플릿은 총 10개 팀이 참여해 100일 동안 열띤 경쟁을 펼쳤다. 4월 13일과 14일, 서울 올림픽공원 KSPO DOME에서 열린 결승전에는 약 2만 명에 이르는 팬들이 운집해 e스포츠의 뜨거운 열기를 실감케 했다.

한편, 2019년부터 LCK 메인 스폰서를 전담해 온 우리은행은 2024 LCK 스프링 스플릿 결승전 기간 중 경기장 외부에 이벤트 부스와 포토존을 운영했다.

이날 경기장에서 우리은행은 현장 이벤트에 참여한 팬들에게 ▲LCK 선수 사인이 자수로 새겨진 ‘우리은행×LCK’ 한정판 유니폼 ▲‘우리은행×LCK’ 한정판 유니폼 열쇠고리 ▲LCK 팀 로고 장식 등을 경품으로 증정했다.

우리은행 조병규 은행장은 “2024 LCK 스프링 스플릿이 열리는 동안 흥행에 앞장서 주신 선수들과 열띤 응원으로 보답해 주신 e스포츠팬들에게 감사드린다”며 “우리은행은 e스포츠 팬들과 직접 소통할 수 있는 다양한 현장 이벤트와 콘텐츠로 e스포츠 저변 확대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