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홍콩과 싱가포르서 국내 9개사 IR 컨퍼런스 개최 
NH투자증권, 홍콩과 싱가포르서 국내 9개사 IR 컨퍼런스 개최 
  • 고수아 기자
  • 승인 2024.04.03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 휴젤, 루닛 등 국내 9곳과 
Allianz, GIC, HSBC, UBS 등 아시아 투자기관 27곳 참여 
사진=NH투자증권
사진=NH투자증권

[화이트페이퍼=고수아 기자] NH투자증권은 3일부터 4일까지 홍콩 Mandarin Oriental 호텔 및 싱가포르 Conrad Centennial 호텔에서 아시아 지역 주요 기관투자가를 대상으로 'NHIS Korea Corporate Day 2024'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NH투자증권은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밸류업, 소비재, 테크 등 우량 상장기업 9개사를 소개하고, 아시아 지역 주요 투자기관과의 미팅을 통해 기업홍보 기회를 넓혀 글로벌 투자수요의 저변을 확대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특히, 최근 한국증시 도약을 위한 기업 가치제고 프로그램 운영방안 발표 후 해외 기관투자자의 수요에 발 맞춘 기업 초청을 진행했다.

NH투자증권은 2005년 이후 뉴욕, 보스톤, 샌프란시스코, 런던, 싱가포르, 홍콩 등 해외 유수의 금융 허브에서 IR행사를 성공적으로 개최하며 글로벌 투자기관에게 한국의 우량기업에 대한 이해를 증진시킴으로써 한국 주식시장의 발전에 선도적인 역할을 담당해왔다. 또한 이번 행사를 통해 상장기업의 신규 글로벌 투자수요 발굴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참가 기업은 LG, 레이크머티리얼즈, 루닛, 사피엔반도체, 에이피알, 키움증권, 파마리서치, 한국콜마, 휴젤 등 9개사다. 

홍콩 기관투자자로는 Allianz Global Investors APAC, Dymon, HSBC, Manulife, Millennium Capital Management, My Alpha Management HK Advisors, North Rock Capital, Oasis, Pacific Alliance Group, Polymer, Value Partners 등 11개 기관이 참여하며, 

싱가포르 기관투자자는 Amiral Gestion, Dymon Asia, Fullerton Fund Management, GIC, Kenrich Partners, Kiara Advisors, New Silk Road, Nikko Asset Management, Nomura, North Rock Capital Management, RWC, Santa Lucia Asset Management, Schonfeld, Swiss Asia Financial Service, Timefolio Asset Management SG, UBS Asset Management 등 16개 기관이 참가한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