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중고차 보상판매 서비스 ‘트레이드-인’ 개시
기아, 중고차 보상판매 서비스 ‘트레이드-인’ 개시
  • 최창민 기자
  • 승인 2024.04.01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
이미지=기아

[화이트페이퍼=최창민 기자] 기아가 중고차 보상판매 제도인 ‘트레이드-인’을 시작한다.

기아는 신차를 구매하는 고객이 기존에 보유하던 기아 차량을 인증중고차 서비스에 매각하면 최대 30만원의 할인 혜택을 제공한다고 1일 밝혔다.

고객은 기존에 보유한 기아 차량이 신차 출고 후 5년, 주행 거리 10만km 이내의 무사고 차량일 경우 인증중고차 서비스를 통해 매각할 수 있다.

기존 보유 차량을 매각한 고객은 기아 ▲EV 전 차종 ▲K5(HEV 포함) ▲K8(HEV 포함) ▲봉고 등을 구매하면 차량 가격에서 30만원을 할인받을 수 있다.

이 밖에 차종을 구매하는 고객은 10만원을 할인받는다.

트레이드-인을 희망하는 고객은 신차 출하 당일까지 기아 인증중고차 웹 사이트 ‘내 차 팔기’ 서비스에서 기존 차량을 매각하면 된다.

이 외에도 기아는 인증중고차 웹 사이트에서 상세 견적을 받은 당일 최종 매각을 완료하는 고객에게 네이버페이 포인트 10만원을 제공하는 이벤트를 4월 한 달 동안 진행한다.

상세 견적은 전문 인력이 직접 차량을 확인하는 ‘방문 평가’ 방식이나 차량 사진을 업로드하는 ‘비대면 평가’ 방식으로 확인할 수 있다. ‘비대면 평가’를 통해 고객은 대면 평가 시 발생할 수 있는 번거로움이나 흥정, 현장 감가 등의 가격 협상 스트레스를 받지 않고 차량 판매를 신속하게 마무리할 수 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