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엔지니어링, 멕시코 '도스보카스 정유 프로젝트' 추가계약 성사
삼성엔지니어링, 멕시코 '도스보카스 정유 프로젝트' 추가계약 성사
  • 최창민 기자
  • 승인 2020.06.26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엔지니어링이 멕시코 국영석유회사와의 프로젝트에 추가 계약을 맺었다. (사진=삼성엔지니어링)

[화이트페이퍼=최창민 기자] 삼성엔지니어링이 멕시코에서 국영석유회사와 진행 중인 정유 프로젝트의 추가 공사 계약을 맺었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지난 24일(현지시각) 멕시코 '도스보카스 정유 프로젝트'의 파일(Pile) 공사에 대한 추가 계약을 체결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지난 5월에 이어 약 6000개의 잔여분 파일공사에 대한 것이다. 계약금은 약 1.1억달러(약 1300억원)다. 이번 계약으로 누적 계약금액은 약 4.2억달러(약 5000억원)로 늘었다.

이 프로젝트는 지난해 8월 삼성엔지니어링 멕시코 법인이 멕시코 국영석유회사인 페멕스의 자회사인 PTI-ID로부터 수주했다. 프로젝트 구성은 '기본설계와 일부상세설계'에 해당하는 1단계와 '잔여상세설계와 조달, 공사, 시운전'이 해당하는 2단계로 나뉘어 있다. 

이번 계약으로 프로젝트 진행에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당초 1단계 사업 종료 후 2단계가 진행될 예정이었으나, 프로젝트의 빠른 진행을 위한 발주처의 요청에 따라 2단계에 해당하는 조달과 공사의 일부 과정이 조기 진행되고 있기 때문이다.

멕시코 정부도 이 프로젝트에 깊은 관심을 보인다. 안드레스 마누엘 로페스 오브라도르(Andres Manuel Lopez Obrador) 멕시코 대통령이 정부회의에서 최우선 사업으로 언급했을 뿐만 아니라, 에너지부 장관이 매주 현장을 방문해 진행상황을 보고받고 있다. 또 이달 초에는 안드레스 마누엘 대통령이 직접 현장을 방문하고 프로젝트 진행상황을 점검했다.

삼성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지난 대통령의 방문에서 사업에 대한 애정과 의지를 확인할 수 있었다"며 "현재 진행 중인 공정을 조속히 마무리 하여 2단계 사업 진행에 차질이 없도록 하겠다"고 전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