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냉장고를 부탁해' 변정수, 방송서 밝힌 '암투병'...얼마나 심각했길래?
'냉장고를 부탁해' 변정수, 방송서 밝힌 '암투병'...얼마나 심각했길래?
  • 황미진
  • 승인 2018.10.15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JTBC 제공
사진=JTBC 제공

방송인 변정수가 암투병을 고백했다.

15일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모델 변정수와 개그맨 박성광이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냉장고를 부탁해' 녹화에서 변정수는 본인을 소개하며 "과거에는 김풍 작가처럼 생겼었다"라고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데뷔 초 걸크러시한 매력으로 큰 인기를 얻었던 변정수는 "당시 가수 이상은을 닮았다고 했다. 배구 선수 김연경을 닮기도 했다"며 과거 사진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또한 변정수는 톱모델이자 두 아이의 엄마로 사는 워킹맘으로서의 어려움을 솔직하게 털어놓았다. 과거 '뉴욕 진출 1호 모델'의 타이틀을 거머쥐며 미국 런웨이에 올랐으나, 오랜만에 만난 딸이 변정수에게 "이모"라고 부르자 충격을 받고 귀국한 일화를 공개했다.

이어 변정수는 갑상선 암 투병 당시 가족들에게 유서를 남기며 모든 재산 명의를 남편과 딸들로 바꿨던 일화를 전했다. 힘든 시절을 겪고 다행히도 암이 완치되었지만, "이전한 재산 명의는 어떻게 했냐"는 MC들의 질문에 화통한 고백으로 큰 웃음을 안겼다.

변정수 암투병은 15일 오후 11시에 방송되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 공개된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