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0.24 화 03:30

롯데-신세계-현대백화점, 추석 황금연휴 90% 세일...코리아세일페스타

김민우 기자lhyeji@whitepaper.co.krl승인2017.10.03 10:07:4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백화점 업계가 추석이 낀 올해 황금연휴에 백화점 물류 할인 창고를 대폭 개방한다. (사진=연합뉴스)

[화이트페이퍼=김민우 기자] 백화점 업계가 추석이 낀 올해 황금연휴에 백화점 물류 할인 창고를 대폭 개방한다. 추석 연휴를 맞아 코리아 세일 페스타' 기간을 마련하는 것이다. 

3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롯데백화점, 신세계벡화점, 현대백화점 등 주요 백화점은 가을 정기 세일을 펼친다. 패딩, 잡화, 아웃도어, 리빙 등 주요 부문에서 펼쳐진다.

먼저 롯데백화점은 오는 15일까지 750여개 브랜드가 할인 행사에 참여하고 다양한 경품과 감사품도 증정하는 가을 정기 세일을 한다. 세일 기간 ‘슈퍼 패딩쇼’ 행사를 통해 패딩 등 다양한 겨울 시즌 상품을 할인 판매한다. 특히 본점 행사장에서는 28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노스페이스, 디스커버리 등 20개의 아웃도어 브랜드가 참여해 겨울시즌 이월 상품을 최대 80% 할인 판매한다.

롯데백화점은 101개의 상품을 초특가에 선보이는 'PRODUCT 101' 행사도 펼친다. 롯데백화점 바이어는 여성·남성 의류, 잡화, 아웃도어, 리빙 등 전 상품군에 걸쳐 82개 브랜드와 함께 80% 할인된 초특가 상품을 준비했다. 아울러 5~15일까지 '제 1회 수트 페스타(Suit Festa)'를 열고 남성·여성 정장을 최대 60% 할인 판매한다.

현대백화점도 오는 28일부터 다음 달 15일까지 백화점에서 총 500여 개 브랜드가 참여해 최대 80%까지 할인 행사를 벌인다. 특히 다음 달 9∼15일 압구정 본점에서 'F.G.I 세계패션그룹 사랑의 자선 대바자' 행사를 진행, 이상봉과 손정완 등 국내 유명 디자이너 브랜드가 참여해 최대 80% 할인 판매한다.

내달 2∼8일 본점에서는 소다, 마나스, 플렉스, 칼피에르 등이 참여하는 'DFD소다 그룹&슈즈 대전'도 열린다. 점별로 인기 브랜드 상품 100개를 선정해 최대 80% 할인 판매하는 '핫 프라이스 100선' 행사도 열린다

신세계백화점도 최대 할인률도 80%에 달하도록 하는 등 세일기간에 적극 참여한다. 세일에 들어가는 브랜드 수는 총 530개로 지난해보다 80개로 대폭 늘렸다. 350여개 브랜드에서 최대 80% 까지 할인하는 '와우 프라이스' 상품을 준비했다. 여성패션 부문에선 시슬리 야상점퍼를 14만4천원, 나이스클랍 트렌치코트를 7만9000원에 선보이고, 남성패션에서는 킨록바이킨록앤더슨 수트와 레노마 캐주얼 수트를 각 12만원에 내놨다.

본점, 강남점, 영등포점 등 주요 점포에서는 역대 최대 규모 물량과 최대 할인율을 앞세운 '아웃도어 대전'이 펼쳐진다. 총 300억원 물량과 최대 80% 할인율을 자랑하는 행사다. 지난달 29일 본점을 시작으로 30일 강남점, 10월 2일 인천점, 의정부점, 5일 영등포점, 대구점, 광주점에서 이어진다.

김민우 기자  hyeji@whitepaper.co.kr
<저작권자 © 화이트페이퍼,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화이트페이퍼 150-886 서울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6길 33, 1212호 (여의도동, 맨하탄빌딩)  |  Tel 02-323-1905  |  Fax 02-6007-1812
제호 : 화이트페이퍼  |   등록번호 : 서울 아03165  |  등록(발행)일자 : 2014년 5월 22일
대표 : 장윤영  |  발행인·.편집인 : 임정섭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박경화
Copyright © 2005 - 2017 화이트페이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hite@whitepaper.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