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복절 오늘(15일)날씨, 태풍 크로사 영향 폭염특보 해제…태풍 영향범위 넓어질 것
광복절 오늘(15일)날씨, 태풍 크로사 영향 폭염특보 해제…태풍 영향범위 넓어질 것
  • 황미진 기자
  • 승인 2019.08.15 0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기상청 제공
사진=기상청 제공

 

광복절인 오늘(15일)은 제10호 태풍 크로사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가끔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은 "전국에 비가 내리면서 폭염 특보가 완화·해제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15일 밤부터 16일 아침까지 예상 강수량은 강원 영동, 경북 북부 동해안, 울릉도와 독도 50∼150㎜(많은 곳 250㎜ 이상)이며 경상도(경북 북부 동해안 제외), 강원 영동을 제외한 중부지방, 전북엔 20∼60㎜, 제주도, 전남과 서해 5도 5∼40㎜다.

특히 강원 영동과 경북 북부 동해안을 중심으로 시간당 20∼50㎜의 매우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어 비 피해가 없도록 각별히 유의해야 한다.

아침 최저기온은 23∼27도, 낮 최고 기온은 26∼33도로 예보됐다.

한편 제 10호 태풍 크로사는 15일 저녁 동해로 진출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동해상 진입 이후에 우리나라에 예상되는 태풍 영향범위가 넓어질 것으로 예상 된다”고 밝혔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