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실군청, 「임실치즈팜랜드 관광기반 조성 박차」
임실군청, 「임실치즈팜랜드 관광기반 조성 박차」
  • 유민규 기자
  • 승인 2019.05.14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이트페이퍼=유민규 기자] 임실군이 연중 관광객이 찾을 수 있는 체류형 종합관광지를 만들기 위한 임실치즈팜랜드 관광기반 조성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군은 13일 군수실에서 임실치즈테마파크내 팜랜드 관광기반 조성을 통한 지속가능한 성장동력과 지역발전을 선도하기 위하여 ‘임실치즈팜랜드 관광기반 조성 기본 및 실시설계’착수보고회를 가졌다.

군은 35만명이 방문한 2018년 임실N치즈축제를 성공적으로 개최하는데 그치지 않고 연중 관광객이 찾을 수 있는 축제의 장을 마련하는 데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이를 위해 98억원을 투입하여 2022년까지 임실치즈 관광기반시설인 유럽형테마공원 5만㎡를 조성하기로 했다.

이날 보고회에 심민 임실군수와 관계 부서장들은 성공적으로 안착한 임실치즈테마파크의 사업 확장과 관광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치즈 문화와 주민 소득이 접목된 체류형 관광지인 팜랜드 관광기반 조성을 목표로 다양한 의견을 나누었다.

임실지역은 지리적으로 남쪽에 있으면서도 겨울철 최저온도가 영하 20℃ 이하로 추위에 강한 수목 및 장미품종을 선택하고, 임실치즈테마파크의 자연경관과 구조물에 잘 어울릴 수 있는 조경시설물 배치에 중점을 두고 기본설계에 임해 줄 것을 당부했다.

군은 앞으로 세계 유수 장미품종 20,000주 이상이 식재된 임실치즈 팜랜드 관광기반 조성사업이 완료되면 세계적인 장미원으로 명성을 얻게 될 것으로 내다봤다.

심 민 군수는 “임실치즈 브랜드에 걸맞는 전국 최고의 팜랜드 관광지를 조성할 계획인 만큼 설계에 심혈을 기울여 달라”며 “현재 조성중인 장미원과 연계한 팜랜드가 조성되면 봄에는 장미와 함께하는 임실N치즈축제를, 가을에는 국화와 함께하는 임실N치즈축제를 열어 500만명 임실 관광객을 유치하겠다”고 강조했다.

(출처=임실군청)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