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한별 공식입장, “논란 속에서도 촬영을 감행하는 건…”
박한별 공식입장, “논란 속에서도 촬영을 감행하는 건…”
  • 황미진 기자
  • 승인 2019.04.23 0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박한별 인스타그램
사진=박한별 인스타그램

 

배우 박한별이 공식입장을 전했다.

지난 22일 박한별의 소속사인 플라이업 엔터테인먼트는 “박한별이 어제(21일) ‘슬플 때 사랑 한다’ 촬영을 종료했다. 당분간 휴식을 취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앞서 박한별은 남편 유인석 유리홀딩스 전 대표가 그룹 빅뱅 출신 승리와 ‘버닝썬 사건’의 핵심 인물로 거론되자 ‘슬플 때 사랑 한다’에서 하차해야 한다는 여론에 휩싸였지만 드라마를 끝까지 마치겠다는 의지를 밝힌 바 있다.

앞서 박한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심경을 전하기도 했다.

그는 “현재 수사가 진행 중이기 때문에 제가 어떠한 말씀을 드리기가 너무나 조심스러운 입장”이라며 “최근 저의 남편과 관련된 논란과 사건들, 의혹들로 인해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정말 죄송하다”라고 사과했다.

이어 “논란 속에서도 드라마 촬영을 감행하고 있는 건 제작사, 방송사, 소속사 외 아주 많은 분들과의 약속이기 때문”이라고 밝혔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