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읍시청, 「정읍시 보건소, 봄철 진드기 매개감염병 예방수칙 준수 홍보」
정읍시청, 「정읍시 보건소, 봄철 진드기 매개감염병 예방수칙 준수 홍보」
  • 유민규 기자
  • 승인 2019.03.21 1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이트페이퍼=유민규 기자] 정읍시보건소가 봄철 야외활동이 증가하고 농번기가 시작함에 따라 진드기 매개감염병 예방을 위한 예방수칙 준수 홍보에 나섰다.

국내에서 발생하는 진드기 매개감염병은 쯔쯔가무시증과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SFTS) 등이 있다.

쯔쯔가무시증은 쯔쯔가무시균을 보유한 털 진드기에 물려 감염되는 질환으로 발열과 오한, 근육통 등의 증상이 있다. 진드기에 물린 자리에는 검은 딱지가 생긴다.

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은 주로 4월에서 11월까지 SFTS바이러스를 보유한 참 진드기에 물린 후 발열과 오심, 구토 등이 나타난다.

보건소는 진드기 매개감염병 예방을 위해 예방 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진드기 매개감염병 예방을 위해서는 농작업과 야외활동 시 긴 바지와 긴팔을 입고 장화와 모자를 착용하는 등 피부노출을 최소화해야 한다. 농작업복과 일상복을 구분하여 입고 기피제를 사용하는 것이 도움이 된다.

또한 야외활동 시에는 풀밭에 눕거나 옷을 벗어두지 말고 휴식 시에는 돗자리나 농작업용 방석을 사용해야 한다. 야외 활동과 농작업 후에는 옷을 반드시 세탁하고 즉시 목욕을 하는 것이 좋다.

보건소 관계자는 “진드기 매개감염병은 초기 증상이 감기와 비슷해 진단과 치료가 늦어지는 경우가 많다”며 “야외 활동 후 두통과 오한, 구토, 근육통 등의 증상이 있으면 반드시 의료기관을 방문해 치료를 받아야 한다”고 강조했다.

(출처=정읍시청)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