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특별자치시청, 「21일 상·하수도 공사현장 국가안전대진단」
세종특별자치시청, 「21일 상·하수도 공사현장 국가안전대진단」
  • 유민규 기자
  • 승인 2019.03.21 18: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이트페이퍼=유민규 기자]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2019년 국가안전대진단’ 일환으로 21일 신안배수지증설사업 공사장 등 대규모 상하수도 공사현장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이번에 점검이 이루진 현장은 규모가 크고 안전사고가 우려되는 대형 공사장으로 ▲신안배수지증설사업 ▲연동·부강 공공하수처리시설 공사 ▲장군면 공공하수처리시설 설치 사업 현장 등 3곳이다.

시 상하수도과와 한국환경공단이 합동으로 실시된 이번 점검에서는 안전시설 설치여부, 시공 적정성, 해빙기로 인한 지하굴착부 이상 유무 등에 대한 점검이 이뤄졌다.

임재환 상하수도과장은 “겨우내 얼었던 땅이 풀리는 해빙기를 맞아 건설공사의 품질 및 안전 확보를 위해 꼼꼼한 점검이 필수”라며 “이번 합동점검을 계기로 완공 시까지 세종시 상·하수도 공사현장의 정밀시공 및 안전관리 강화 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출처=세종특별자치시청)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