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통업계에도 오디션 바람? 이마트 '우수상품 협력회사 공개 모집'
유통업계에도 오디션 바람? 이마트 '우수상품 협력회사 공개 모집'
  • 이재정 기자
  • 승인 2019.03.14 10: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열린 공모ㆍ낮아진 문턱으로 우수 협력사 유치 상품 혁신 꾀해
3월21일(목)부터 4월17일(수)까지 홈페이지 통해 서류 접수
이마트가 상품 혁신을 위해 협력회사 공개 모집에 나섰다. 14일 이마트는 급변하는 소비 트렌드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공개 모집으로 협력회사 문턱을 낮추고 신상품 입점 속도를 높이기로 했다고 밝혔다.(사진=이마트)
이마트가 상품 혁신을 위해 협력회사 공개 모집에 나섰다. 14일 이마트는 급변하는 소비 트렌드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공개 모집으로 협력회사 문턱을 낮추고 신상품 입점 속도를 높이기로 했다고 밝혔다.(사진=이마트)

[화이트페이퍼=이재정 기자] 이마트가 상품 혁신을 위해 협력회사 공개 모집에 나섰다.

14일 이마트는 급변하는 소비 트렌드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공개 모집으로 협력회사 문턱을 낮추고 신상품 입점 속도를 높이기로 했다고 밝혔다.

공모를 통해 상품 구색을 다양화하고 상품을 빠르게 투입시켜 최신 트렌드에 부합하는 상품을 배치한다는 전략이다.

서류접수 기간은 3월21일(목)부터 4월17일(수)까지며 이마트 홈페이지를 통해 응모할 수 있다.

이후 서류심사를 통해 1차 선정된 상품은 5월 중 이마트 본사 대강당에서 개최하는 품평회를 통해 선보일 예정이며 현장에서 관련 상품의 이마트 임원과 바이어가 모두 참석한 가운데 상품을 심사할 예정이다.

심사기준은 혁신성, 트렌드 선도, 차별화된 스토리 등의 상품경쟁력과 제조/납품 역량 등 인프라 경쟁력이다.

공모전을 통해 선정된 상품은 1개월 이내 이마트에서 테스트 판매를 실시한다. 6월부터 8월까지 3개월간 테스트 판매 후 상품성이 입증된 회사와는 9월부터 정식으로 계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또한 선정된 상품은 창고형 할인점트레이더스와 전문점인 일렉트로마트, 삐에로쑈핑, 노브랜드 등과의 거래도 가능하다.

이마트는 판로 확대 외에 특별 지원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상품생산, 시설인프라 등 자금 소요가 필요할 경우 소정의 심사를 거쳐 직간접적으로 자금을 지원하는 한편, 중소기업에 한해 계약 시 필요한 공장심사 비용도 지원할 계획이다.

우수한 협력회사들의 문턱을 낮추기 위해 이마트는 협력회사 기업 신용평가 등급 기준을 기존 ‘CCC’ 등급에서 ‘CC’ 등급로 완화했다.

또 기존 바이어 상담부터 상품 입점까지 최대 6개월 가량 소요되었던 시간이 공모전을 통해 현장에서 담당 임원과 바이어의 빠른 의사 결정으로 1개월 이내 테스트 판매가 가능하도록 했다.

이마트는 이번 공모전을 위해 상품본부장을 중심으로 각 매입 팀장은 물론, CSR, 마케팅, 품질관리, 법무 등 각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별도 T/F팀까지 구성해 신규 협력사 상품 론칭을 위한 전 방위적 지원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이마트 노재악 상품본부장은 “이번 공모전을 통해 좋은 상품을 갖고 있는 기업은 새로운 판로를, 이마트는 상품혁신을 통한 경쟁력 강화라는 상호 윈-윈의 장을 마련했다”라며 “앞으로도 고객이 원하는 상품 발굴을 위해 이마트의 모든 역량을 총동원할 계획이다”고 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