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강인 발렌시아 유로파 데뷔 네티즌 "패스가 기가 막힌다" 기대
이강인 발렌시아 유로파 데뷔 네티즌 "패스가 기가 막힌다" 기대
  • 김경욱
  • 승인 2019.02.22 0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강인이 유로파리그 무대 데뷔전을 치른 가운데 국내 네티즌들의 반응을 살펴봤다.

 

발렌시아과 셀틱은 22일 스페인 발렌시아의 메스타야에서 2018/19 UEFA 유로파리그 32강 2차전을 펼쳤다.

 

이날 이강인는 76분에 교체투입되면서 활발한 공격력을 선보였다. 짧은 시간이지만 헤딩슛까지 시도하며 눈도장을 제대로 찍었다. 


"팀원 형들이 이강인에게 기회주려고 계속 패스해주는거 흐뭇", "헤딩 너무 아까웠다", "패스 기가 막히게한다", "축구계의 아인슈타인같아 시공간 이해력이..", "앞으로 정말 기대된다", "짧지만 잘해줬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