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럭키' 유해진, "살다보니 이런 날도 있다" 생각지 못한 흥행 '관객 수는?'
'럭키' 유해진, "살다보니 이런 날도 있다" 생각지 못한 흥행 '관객 수는?'
  • 김경욱
  • 승인 2019.02.12 1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유해진이 영화 '럭키' 흥행에 감사 인사를 전했다.

그는 지난 2016년 영화 '공조' 제작보고회에 참석, '럭키'의 흥행에 대해 "저한테 많이 축하해주시는 분들에게 '살다보니 이런 날이 있네요'라고 말하곤 한다"며 "아직 기분이 얼떨떨하다. 이 자리를 통해서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라고 말했다.

또 이번에 처음 형사 역을 맡은 유해진은 "제가 역을 좇아가진 않는다. 좋은 작품이면 그게 우선이다"라고 말해 훈훈함을 더했다.

한편 '럭키'는 697만 5571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