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전차왕 엄복동', 오는 2월 27일 개봉 확정 '메인 예고편까지 전격 공개'
'자전차왕 엄복동', 오는 2월 27일 개봉 확정 '메인 예고편까지 전격 공개'
  • 김경욱
  • 승인 2019.02.01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이 오는 2월 27일 개봉 확정을 짓고 메인 예고편을 공개, 예비 관객들의 기대를 높이고 있다.
 
'자전차왕 엄복동'은 일제강점기 희망을 잃은 시대에 쟁쟁한 일본 선수들을 제치고 조선인 최초로 전조선자전차대회 1위를 차지하며 동아시아 전역을 휩쓴 ‘동양 자전차왕’ 엄복동을 소재로 한 작품.

일제강점기, 일본의 갖은 압박에도 불구하고 무려 15년 동안 우승기를 놓지 않았던 전설적인 자전차 영웅 엄복동. 자전차 한 대로 이천만 조선의 잃었던 자긍심을 세워 준 대한민국 최초의 스포츠 스타였음에도 불구하고 안타깝게 잊힌 인물이었던 엄복동에 대한 관객들에 관심이 폭증하고 있는 가운데, 특히 타 영화와는 달리 2030 남성 관객들이 댓글 등을 통해 폭발적인 관심을 보이고 있어 흥행에 귀추가 주목된다.

삼일절 100주년인 2019년 2월 27일 개봉을 확정하며 함께 공개된 메인 예고편은, ‘엄복동’(정지훈)이 자전차왕이 되기까지 겪었던 고난의 과정은 물론, 애국단원들의 목숨을 건 사투를 담아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박진감과 긴장감을 선사한다. 특히 평범한 물장수에서 이천만 조선이 열광하는 자전차 영웅으로 발돋움하는 과정에서 펼치는 ‘엄복동’의 투혼은 가슴 뭉클한 감동을 선사할 것이다. 일본의 방해공작에도 결승선을 향해 질주하는 ‘엄복동’의 스펙터클한 경주 장면들과 독립투사들의 고난도 액션, 대규모 총격씬이 교차되며 펼쳐지는 스펙타클한 볼거리와 일제강점기 당시의 가슴 아픈 역사를 상기시키는 뜨거운 감동이 공존하는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은 명실상부 2월 최고의 기대작으로 급부상하고 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