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청, 「성남시 어르신 소일거리에 47억원 투입…3300명 참여 규모」
경기도청, 「성남시 어르신 소일거리에 47억원 투입…3300명 참여 규모」
  • 유민규 기자
  • 승인 2019.01.23 1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이트페이퍼=유민규 기자] 성남시(시장 은수미)는 올해 47억원을 투입해 어르신 소일거리 사업을 편다. 어르신 3300명이 참여할 수 있는 규모다.

6개 분야의 어르신 소일거리 중에서 경로당 급식 도우미 분야부터 사업이 시작됐다.

성남시는 1월 23일 오후 2시 시청 온누리에서 경로당 급식 도우미로 선발된 60세 이상 어르신 400명과 지역 경로당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사업설명회와 위생·안전교육 특강을 했다.

급식도우미는 오는 12월 31일까지 지역 내 340곳 경로당에서 하루 2~3시간씩, 한 달에 30시간 일하고 월 봉사료 30만원을 받는다.

다른 5개 분야 소일거리는 환경정비(2238명), 클린공원 지킴이(300명), 실버금연구역 지킴이(120명), 반려견 계도(25명), 복지도우미(217명)다.

이들 분야는 65세 이상 어르신을 대상으로 하며, 오는 2월 11일부터 15일까지 2900명을 3개구 노인회 지회, 동 행정복지센터 등을 통해 모집한다.

선정되면 오는 3월 4일부터 12월 31일까지 사업 기간에 하루 2시간씩, 한 달에 12시간 일하고, 월 봉사료 12만원을 받게 된다.

이 외에도 성남시는 142억원(국·도비 73억원 포함)을 투입해 4761명이 참여하는 ‘노인 일자리 및 사회활동 지원 사업’을 펴고 있다.

이들 사업은 근로 능력이 있는 노인들에게 활기찬 노후생활을 지원하고, 용돈 마련의 기회를 제공해 호응이 크다.

(출처=경기도청)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