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근, 이지애 "오빠 샤워하고 갈래요?" 물은 사연.."온갖 생각 다들어"
김정근, 이지애 "오빠 샤워하고 갈래요?" 물은 사연.."온갖 생각 다들어"
  • 황미진
  • 승인 2018.06.09 15: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사진=SBS

 

김정근과 이지애의 화끈한 연애담이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SBS '자기야-백년손님'에서는 이지애, 김정근 부부가 출연해 연애 당시를 회고한 바 있다.

당시 방송에서 이지애는 "연애시절 남편과 자전거 데이트를 한 적이 있는데 너무 더운 여름이었다. 남편이 땀을 많이 흘렸길래 ‘샤워하고 갈래요?’라고 물어봤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김정근은 이에 "사귄 지 얼마 안 된 여자친구가 샤워를 하고 가란 말에 머릿속에 온갖 생각이 다 들었다"고 말했다.

하지만 알고 보니 이지애는 자신이 부모님과 함께 살고 있는 집에서 샤워를 하고 가라고 얘기한 것. 거듭된 설득에 결국 김정근은 이지애의 집으로 가서 샤워를 했다고 전했다.

화이트페이퍼, WHITEPAPE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