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의 골목식당' "죽여놓고 무슨 살리자는 취지"VS"일종의 재능기부" 시청자들 '설전'
'백종원의 골목식당' "죽여놓고 무슨 살리자는 취지"VS"일종의 재능기부" 시청자들 '설전'
  • 황미진
  • 승인 2018.06.09 0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SBS
사진=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 대해 네티즌들의 반응이 엇갈리고 있다.

'백종원의 골목식당'은 죽어가는 골목을 살리고, 이를 새롭게 리모델링하는 과정을 담는 '거리 심폐소생 프로젝트다.

하지만 연이은 백종원의 혹평세례에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설전이 일어났다. 시작은 '백종원의 골목식당, 골목상권 죽여놓고 살리자는 취지인가?'라는 제목의 글이었다.

공개된 글에서 작성자는 "이래 가지고 개인 창업하는 분들 먹고 살 수 있겠냐"고 적었다.

하지만 이에 한 네티즌은 "좋은 의미로 생각하면 일종의 재능 기부라고 생각한다"고 반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