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7.10.24 화 03:30
기사 (전체 828건) 제목보기제목+내용제목+내용
[스포츠] UFC 맥그리거 동료, 최두호와의 인연 계속된다
[화이트페이퍼=김경욱 기자] UFC 맥그리거의 동료가 최두호와의 인연을 이어가고 있다.폴란드 그단스크(단치히)에서는 22일(현지시간) UFC 파이트 나이트 118이 열렸다. 페더급 29위 앤드리 필리와 32위 아르템 로보프의 대결은 최두호와 연관이 있
김경욱 기자  2017-10-23
[스포츠] 데이나 화이트 UFC 회장 "론다 로우지 과소평가 유감"
[화이트페이퍼=김경욱 기자] UFC 여성파이터 론다 로우지가 과소평가되고 있다고 소속 단체 회장이 항변했다.데이나 화이트 UFC 회장은 20일 “론다 로우지의 업적을 보라. 그녀는 여성 종합격투기 대중화의 시초임에도 과소평가되고 있다”라고 주장했다.론
김경욱 기자  2017-10-22
[스포츠] 메시-디발라 바르셀로나 대신 국가대표팀에서 호흡?
[화이트페이퍼=김경욱 기자] 메시가 바르셀로나 입단이 무산된 파울로 디발라(유벤투스)와 국제축구연맹(FIFA) 월드컵 본선에서 동시 출전할 가능성이 제기됐다.아르헨티나대표팀의 호르헤 삼파올리 감독은 21일(현지시간) “선수들의 호환성을 결정하는 것은
김경욱 기자  2017-10-21
[스포츠] 호날두 동료 실바 “맨시티 더브라위너 놀랍다”
[화이트페이퍼=김경욱 기자] 호날두의 포르투갈대표팀 동료 베르나르두 실바가 이번 시즌부터 EPL 맨시티에서 함께 뛰는 케빈 더브라위너에 대해 말했다.영국 일간지 ‘더선’이 20일(현지시간) 보도한 단독 인터뷰에서 베르나르두 실바는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김경욱 기자  2017-10-21
[스포츠] UFC 챔피언 맥그리거, 잠정 챔피언 퍼거슨과 통합타이틀전 가능성 시사
[화이트페이퍼=김경욱 기자] UFC 맥그리거가 같은 체급 잠정챔피언 토니 퍼거슨과 통합타이틀전에 임할 뜻을 내비쳤다.UFC 라이트급 정규챔피언 코너 맥그리거는 14일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SNS)에 그림 하나 그리고 한 단어로 구성된 게시물을 올렸다.
김경욱 기자  2017-10-16
[스포츠] 맥그리거, 英 암 환자들을 위한 선행 "UFC 톱스타다운 마음씨"
[화이트페이퍼=김경욱 기자] UFC 맥그리거가 영국 암 환자들에게 위로가 됐다.영국 신문 ‘데일리 레코드’는 13일(현지시간) “UFC 라이트급 챔피언 코너 맥그리거가 스코틀랜드 수도 글래스고에서 열린 자선 이벤트에 참가했다”라고 보도했다.UFC 챔피
김경욱 기자  2017-10-15
[스포츠] '아르헨티나 에콰도르' 화제 속 바티스투타, 안타까운 근황...다리절단 위기까지
[화이트페이퍼=김경욱 기자] 아르헨티나 메시의 활약으로 극적 러시아 월드컵 본선행에 합류한 가운데, 아르헨티나 하면 빼놓을 수 없는 선수가 가르비엘 바티스투타 근황이 이목을 사로잡았다.바티스투타는 최근 국제축구연맹(FIFA) 간행물 FIFA 1904와
김경욱 기자  2017-10-11
[스포츠] 신태용 vs 김호곤 ‘논란’... “불만 해결책은 히딩크?” 충격 확산
신태용 축구대표팀 감독과 김호곤 대한축구협회 부회장이 세간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11일 현재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에 ‘김호곤’, ‘신태용’ 등이 나란히 등극하며 핫이슈로 급부상 중이다.특히, 지난 7일 러시아 전의 패배에 이어 지난 10일 모
황미진 기자  2017-10-11
[스포츠] 한국-모로코 ‘화제’... “승패의 열쇠는 손흥민?” 핫이슈 등극
월드컵을 향한 한국과 모로코 국가대표팀의 축구 경기가 이목을 집중시킨다.현재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에 ‘한국 모로코’가 떠오르며 큰 주목을 받고 있다.특히,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한국과 모로코 경기에 대한 핫이슈로 급부상한 가운데, 이번
황미진 기자  2017-10-10
[스포츠] 조진호, 사망 원인과 같은 30세 사망한 뉴캐슬 출신 축구선수는 누구?
[화이트페이퍼=김경욱 기자]조진호 부산 아이파크 감독이 심장마비로 사망한 가운데, 유난히 축구와 관련된 선수, 감독들이 동일한 심장마비로 사망한 사연이 재조명됐다.조진호 감독 처럼 최근에 심장마비로 사망한 축구선수는 뉴캐슬 등에서 활약한 축구선수 체이
김경욱 기자  2017-10-10
[스포츠] ‘주목’ 박태환, 정치인 손녀와 사랑?... 그녀가 반한 ‘사진 한 장’ 관심 집중
‘마린보이’ 박태환이 세간의 관심을 모으고 있다.10일 현재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박태환’이 떠으로며 이목을 집중시킨다.특히, 박태환과 정치인 손녀의 열애설이 급속도로 확산된 가운데, 온라인 커무니티에 올라온 “마린보이 박태환의 사랑할 수
황미진 기자  2017-10-10
[스포츠] 정대세, 세계인들까지 감동 시킨 사연은?...월드컵 경기서 뜨거운 눈물 왈칵
[화이트페이퍼=김경욱 기자]축구선수 정대세가 월드컵 경기서 눈물을 흘린 장면이 새삼 화제를 모으고 있다.정대세는 자신의 첫 월드컵이자, 지난 2010년 남아공 월드컵G조 1차전에서 우승후보 브라질 문전을 위협하면서 세계 정상급 실력을 보여줬다.북한 대
김경욱 기자  2017-10-09
[스포츠] 데이나 화이트 UFC 회장 "맥그리거 2017년 복귀 희망"
[화이트페이퍼=김경욱 기자] 맥그리거가 2017년 종합격투기 복귀전을 치르려고 한다는 UFC 데이나 화이트 회장의 주장이 나왔다.데이나 화이트 UFC 회장은 8일 아직 “코너 맥그리거와 구체적으로 이야기하진 않았다”라면서도 “그는 올해 다시 싸우길 원
김경욱 기자  2017-10-09
[스포츠] 김주영 ‘논란’... 히딩크 “월드컵 수장 관심 있다?” 발언 재조명
국가대표 축구선수 김주영이 이목을 집중시킨다.8일 현재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김주영’이 떠오르며 새롭게 주목 받고 있다.특히, 지난 7일 김주영이 자책골을 기록한 러시아전 패배로 인해 감독 교체설이 제기된 가운데, 히딩크의 논란 발언과 과
황미진 기자  2017-10-08
[스포츠] [UFC 소식]토니 퍼거슨 "맥그리거와 싸워 돈 벌겠다" 2인자의 솔직한 발언
[화이트페이퍼=김경욱 기자] UFC 라이트급 2위 토니 퍼거슨이 챔피언 맥그리거에 대한 생각을 솔직하게 밝혔다.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의 T-모바일 아레나에서는 7일(현지시간) UFC216이 열린다. 공식랭킹 2위 토니 퍼거슨과 7위 케빈 리의 초대
김경욱 기자  2017-10-08
[스포츠] 복싱 레전드 메이웨더, 체납세금 255억 납부 "스포츠 최고 부호의 굴욕?"
[화이트페이퍼=김경욱 기자] UFC 맥그리거의 프로복싱 데뷔전 승리를 저지한 권투 역대 최강자 플로이드 메이웨더가 미국 연방정부와의 세금 분쟁을 마무리했다.영국 신문 ‘데일리 메일’은 6일(현지시간) “플로이드 메이웨더가 9월 체납세금 2223만825
김경욱 기자  2017-10-07
[스포츠] ‘핫이슈’ 페르난도 가고, ‘아르헨티나 vs 페루’ 화제 속 시선 집중
아르헨티나와 페루의 축구경기가 축구 팬들의 눈길을 끈다.6일 각종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에 ‘아르헨티나 페루’, ‘페르난도 가고’ 등이 나란히 따오르며 화제가 되고 있다.특히,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아르헨티나와 페루 경기에서 새롭게 주목
황미진 기자  2017-10-06
[스포츠] [UFC 소식]케빈 리 "맥그리거·하비프 둘 다 원한다"
[화이트페이퍼=김경욱 기자] UFC 맥그리거·하비프라는 라이트급 챔피언과 공식랭킹 1위와 모두 싸우길 원하는 강자가 있다.영국 신문 ‘데일리 스타’는 5일(현지시간) 라이트급 7위 케빈 리가 “UFC218에서 하비프 누르마고메도프와 싸우겠다”라면서 “
김경욱 기자  2017-10-06
[스포츠] '내조의 여왕' 이송정, 이승엽 "100점짜리 야구선수, 80점짜리 남편" 사연 들여다보니?
[화이트페이퍼 김경욱 기자] 삼성 라이온즈 이승엽의 아내 이송정씨에게 대중들의 시선이 모아지고 있다.3일 이승엽과 아내 이송정씨가 화제가 되면서, 이송정씨의 과거 발언이 다시금 조명된 것.지난 7월 한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이송정씨는 "남편이 그라운
김경욱 기자  2017-10-03
[스포츠] 美언론 "UFC 정찬성 컬트 히어로…최두호 TOP5 후보"
[화이트페이퍼=김경욱 기자] UFC 정찬성·최두호에 대한 외신의 최신 평가가 나왔다.아일랜드 매체 ‘푼딧 아레나’는 “UFC 페더급(-66㎏) 공식랭킹 5위 정찬성은 자주 출전하진 않지만 팬들 사이에서는 ‘컬트 히어로’다. 같은 체급 12위 최두호는
김경욱 기자  2017-10-01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화이트페이퍼 150-886 서울시 영등포구 국제금융로 6길 33, 1212호 (여의도동, 맨하탄빌딩)  |  Tel 02-323-1905  |  Fax 02-6007-1812
제호 : 화이트페이퍼  |   등록번호 : 서울 아03165  |  등록(발행)일자 : 2014년 5월 22일
대표 : 장윤영  |  발행인·.편집인 : 임정섭   |   청소년 보호책임자 : 박경화
Copyright © 2005 - 2017 화이트페이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hite@whitepaper.co.kr